이모저모 >KAIF>이모저모

2018 한국원자력연차대회 개최
운영자 / Date : 2018-04-30 20:35:34 / Hit : 1,078 인쇄하기

국가 에너지 정책 전환 시점에서 원자력의 역할 논의

2018 한국원자력연차대회 개최

변화의 시대, 내일을 준비하는 원자력주제

 

국내 최대 규모의 원자력 국제 행사인 2018 한국원자력연차대회가 한국원자력산업회의(회장 정재훈) 주최로 425일 성황리에 개최됐다.

 

33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대회에는 한국원자력산업회의 정재훈 회장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진규 차관, 산업통상자원부 정종영 원전산업정책과장, 김기영 부산시 경제부시장을 비롯한 국내 인사와 세계원자력협회 서지 콜린(Serge Gorlin) 본부장, 체코국제상공회의소 미할 메이스트릭(Michal Mejstrick) 의장, 영국원자력산업협회 톰 그레이트릭스(Tom Greatrex) 이사장, 웨스팅하우스 랜디 감(Landy Galm) 아시아지역부사장 등 국내외 원자력 전문가 9백여명이 참가했다.

 

정재훈 한국원자력산업회의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우리나라는 원자력진흥정책에 따라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원전 선진국으로 자리매김함과 동시에 이제는 UAE에 원전을 수출하는 원전 수출국의 대열에 올라섰다면서 앞으로도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4차 산업혁명의 새로운 기술을 도입해 세계에서 가장 안전하고 효율성 높은 원전을 운영하자고 강조했다.

정재훈 회장은 이제는 원전 산업을 둘러싼 대내외 환경 변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한 역량을 키우는데 집중해야 한다라며 이번 연차대회가 원자력계를 둘러싼 변화에 어떻게 대응하고 역량을 키워나갈지 지혜를 모으는 자리가 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진규 차관은 축사를 통해 정부의 에너지전환 정책을 원자력 R&D에서 효과적으로 뒷받침하고, 혁신성장 촉진과 미래 준비를 충실히 해 나가기 위해 원자력 안전, 타 분야와의 융합, 해외 수출을 위한 글로벌 협력을 보완강화함으로써, 우리나라 원자력의 종합적인 기술 역량, 혁신 역량을 확보해야 한다.”고 말하고 특히 한-사우디 SMART 협력을 바탕으로 중소형 원자로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확대하기 위해 세계 시장에서 경쟁력이 있는 중소형 원자로 기술 확보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송양호 부산시 산업통상국장은 축사를 통해 우리나라 원자력산업의 중심인 부산에서 한국원자력연차대회가 개최된 점을 부산 시민을 대표해 진심으로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라며 부산시는 창조경제시대에 청년일자리를 창출하고 스마트 기반의 도시 발전 생태계를 조성함으로써 글로벌 도시로 도약하는데 원자력과 함께할 것이라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각국의 에너지 정책 변화가 일고 있는 시점에서 열리는 이번 한국원자력연차대회는 새로운 국가 에너지 정책 방향과 흐름에 따라 원자력계가 짚고 넘어가야 할 사안과 미래 세대를 위해 원자력이 나아가야 할 방향은 무엇인지 논의하고자 변화의 시대, 내일을 준비하는 원자력(A Time of Change, Nuclear Energy for Tomorrow)’을 대회 주제로 삼았다.

 

한국을 비롯해 미국, 일본, 영국, 사우디아라비아, 체코, 세계원자력협회(WNA) 등에서 원자력 전문가들이 대거 참석한 이번 한국원자력연차대회는 ·원자력산업의 현황과 전망, ·4차 산업혁명시대의 원자력과 인력양성, ·동유럽지역의 전력시장 전망, ·변화의 시대와 원전 수출 등의 기조강연과 원자력 안전과 신뢰, 원자력산업의 세계화, 원전 해체 폐기물 관리 등 3개의 패널 토론 세션으로 구성, 원자력산업계의 현안을 놓고 논의를 벌였다.

 

연차대회 이틀째인 26일 열리는 특별세션에서는 연차대회 주제인 변화의 시대, 내일을 준비하는 원자력을 주제로 8인의 국내 전문가들이 자유 토론을 벌였다.

 

한국원자력연차대회 기간 중에는 ‘2018 부산국제원자력산업전이 동시에 개최된다. 이번 국제원자력산업전에는 한국수력원자력, 한전KPS, 한국원자력연구원, 한국전력기술, 한전원자력연료, 두산중공업, 웨스팅하우스 등 110여 개의 국내외 원자력 관련 기관과 회사가 참가해 300여개의 부스를 열고 원자력 신기술과 제품을 선보였다.

특히 이번에 처음 선보인 원전해체기술특별전에서는 독일, 프랑스 등 원전 해체 선진 기업들의 해체 기술에 대한 열띤 홍보와 함께 국내 업체와의 협력방안이 모색될 예정이어서 관련 업계의 관심이 높았고 한국수력원자력, 연구재단, 한전KPS, 한전원자력연료 등이 참여하는 원자력R&D성과전시관에서는 원자력 기술 개발의 성과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었다.

 

한편 연차대회 기간 중 원자력기자재 구매상담회, 한국수력원자력 동반성장 사업설명회, 해외 바이어 초청 수출상담회, 전력공기업 취업설명회, 원자력품질보증 교육과 원자력시설 제염해체 교육 등 교육 강좌도 열려 연차대회를 더욱 풍성하게 하였다.

 

한국원자력연차대회는 국내외 원자력산업의 발전과 진흥을 위한 정보 교류를 위하여 원자력 분야 현안에 대해 발표하고 토론하는 국제 행사로서, 고리 1호기 상업운전 개시일(‘78. 4. 29)을 기념하여 1986년부터 매년 4월에 개최하고 있다.

 

 

‘2018 한국원자력연차대회개회식 전경

 

 

 


 

개회사를 하고 있는 정재훈 한국원자력산업회의 회장

 

 

 

 

 

축사를 하고 있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진규 차관

 

 

 

 


 

연차대회에 참석한 원자력계 주요 인사

 


첨부파일 : 파일없음

Total 395
  • 한국원자력산업회의는 「2019 한국원자력연차대회」 기술기획위원회(Technical Program Committee, TPC) 1차 회의를 11월 2일 금요일에 개최했다. 연차대회 기술기획위원회는 대회 세션의 구성을 위해 매년 조직·운영되고 있으며, 「2019 한국원자력연차대회」 기술기획위원회는 민병주 한국원자력학회 수석부회장을 위원장으로...

  • 제6회 동아시아 원자력포럼 개최- 원전 안전을 위한 민간차원의 협력방안 모색- 한국, 일본, 중국, 대만 등 4개국 70여명 참가 동아시아 지역의 원자력발전소 안전 운영과 안전성 강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제6회 동아시아 원자력포럼이 11월 5일과 6일 양일간 중국 푸저우(福州)에서 개최되었다. 이번 포럼에서는 공동 주최기관인 한국...

  • 제21차 태평양연안국원자력컨퍼런스(Pacific Basin Nuclear Conference, 이하 PBNC 2018)가 9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하얏트 리젠시 호텔에서 개최되었다. 원자력산업계를 대표하여 한상욱 한국수력원자력 기술본부장이 '원자력산업의 유지와 발전에 대한 대한민국의 관점(Korean Perspec...

  • 한국원자력산업회의가 주최한 제197차 원자력계 조찬강연회가 9월 28일(금) 오전 7시 20분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원자력계 인사 130여명이 참석한 이번 조찬강연회에서 송세경 퓨처로봇 대표이사는 '인간과 로봇, 새로운 세상을 열자! AI 로봇 빅뱅'을 주제로 강연을 했다. 송세경 대표는 강연을 통해 4차 산...

  • ‘ITER 및 핵융합 R&D 수행기업 간담회’가 9월 13일 (목) 14:30 한국수력원자력(주) UAE사업센터에서 개최되었다. 이번 간담회는 정재훈 회장 (한수원 사장) 주재로 ITER 및 핵융합 사업을 수행하는 중소기업들의 애로사항을 청취, 원전산업 생태계 강화를 위해 ㈜다원시스 등 5개 중소기업 대표들이 참석한 ...

  • 국내 원자력 및 방사선에 대한 국민 수용성 증진을 위한 ‘2018 원자력협의회 심포지엄’이 7월 19일과 20일 양일간에 걸쳐 경남 거제도에 위치한 대명리조트 거제마리나에서 개최됐다. '원자력의 미래: 방사선 의학기술 진보와 질병 정복’이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심포지엄에는 변광용 거제시장, 김학노 한국원자력학회장, 강재열 한국원자력산...

  • 한국원자력산업회의는 2018 한국원자력연차대회 기술기획위원회(Technical Program Committee, TPC) 평가회의를 7월 10일 화요일에 개최했다. 본 회의에서는 지난 4월 25일(수) ~ 4월 26일(목) 양일 간 부산 벡스코(BEXCO)에서 '변화의 시대, 내일을 준비하는 원자력'을 주제로 약 940명이 참석한 '201...

  • 한국원자력산업회의가 주최한 제196차 원자력계 조찬강연회가 7월 6일(금) 오전 7시 20분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원자력계 인사 130여명이 참석한 이번 조찬강연회에서 김준형 한동대 국제지역학과 교수는 '한반도의 지속가능한 평화체제는 이루어질까?‘를 주제로 강연을 했다. 김준형 교수는 강연을 통해 “북한 체제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