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모저모 >KAIF>이모저모

원전 중소·협력업체 지원 위한 ‘원전기업지원센터’ 설립
운영자 / Date : 2018-11-26 13:42:43 / Hit : 140 인쇄하기

'에너지전환 후속조치 및 보완대책이행, 22일 개소

정부와 함께 원전산업계 애로사항 취합하여 협력 지원 방안 마련

 

 

국내 원자력산업 여건 변화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원전 중소‧협력업체를 지원하기 위한 ‘원전기업지원센터’가 11월 22일 한국원자력산업회의에서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원전기업지원센터’ 개소식에는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등 정부 인사, 정재훈 한국원자력산업회의 회장(한국수력원자력 사장), 김범년 한전KPS 사장, 이배수 한국전력기술 사장, 권정택 한전원자력연료 본부장, 나기용 두산중공업 부사장 등 원자력산업계 주요 기업 대표와 기업은행 이봉영 본부장, 그리고 6개 원자력 중소‧협력업체 대표 등이 참석했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참가자들은 한국원자력산업회의 1층에서 ‘원전기업지원센터’ 현판식을 갖고 18층 한국원자력산업회의 사무실로 이동해 ‘원전 유관기관 공동협력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식에 참가한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전력기술, 한전KPS, 한전원자력연료 등 4개 기관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경쟁력 유지 및 확대를 위한 연구개발 지원 사업 ▲품질보증체계 유지를 위한 인증 취득 지원 사업 ▲단기적 자금문제 해결을 위한 금융 지원 사업 ▲신규 수요창출을 위한 해외진출 지원 사업 ▲기타 산업 생태계 유지를 위해 상호 협의한 지원 사업 ▲원전기업지원센터의 설립 및 운영 지원 사업에 대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협약식 후에는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참가 기업들간 간담회가 이뤄졌다.
이 자리에서 성윤모 장관은 “정부는 원전산업계 지원을 위해 해외 수출 지원, 원전 안전투자 확대, 에너지전환 펀드 조성 등의 보완대책을 추진해 나가고 있다.”며 “오늘 개소한 원전기업지원센터가 정부 및 관련기관과 협력해 원전 중소·협력업체들의 애로사항을 해결하는데 도움이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원전기업지원센터’는 지난 6월 21일 국무총리 주재 국정현안조정점검회의에서 결정한 「에너지전환(원전) 후속조치 및 보완대책」의 일환으로 설립되었으며, 향후 정부와 원전 공기업 및 중소‧협력업체를 이어주는 매개체 역할을 할 계획이다.
‘원전기업지원센터’ 설립을 위해 한국원자력산업회의에서 원자력 중소‧협력업체를 대상으로 애로사항을 조사한 결과, 신규 해외 원전 수출 등 시장 환경의 조성, 공급자 등록 제도 개선, 금융 지원, 해외 수출 지원, 인력 유출 방지 및 교육 지원 등의 애로사항이 나타나 다양한 측면에서 실질적 지원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원전기업지원센터’는 향후 권역별 설명회 개최, 현장 청취 등을 통해 중소‧협력업체들의 애로사항을 취합하고 관련 기관 간 협력 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각 기업의 실정에 맞는 정책‧기술‧인력‧금융‧수출 등에 대한 지원 방안을 수립하여 업무를 수행해 나갈 예정이다.

 

 



한국원자력산업회의에서 11월 22일 열린 ‘원전기업지원센터 개소식’에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가운데)을 비롯한 원전산업계 관계자가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조성은 무진기연 사장, 노갑선 우리기술 사장, 박재석 세안기술 사장, 김진태 KHPT 사장, 백승한 우진 부사장, 한봉섭 수산인더스트리 대표,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 이배수 한국전력기술 사장, 김범년 한전KPS 사장, 권정택 한전원자력연료 기술본부장, 나기용 두산중공업 부사장, 이봉영 기업은행 CIB영업본부장, 강재열 한국원자력산업회의 부회장)


 

 

 

 

원전 유관기관 공동협력 협약 체결

(왼쪽부터  김범년 한전KPS 사장, 이배수 한국전력기술 사장,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정재훈 한국원자력산업회의 회장(한국수력원자력 사장), 권정택 한전원자력연료 본부장)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참가 기업들간 간담회 전경

 

 

  


첨부파일 : 파일없음

Total 399
  • 한국수력원자력과 한국원자력산업회의는 12월 7일 라마다서울 호텔에서 ‘우리나라 원전해체 기반 조성은 어떻게 할 것인가’라는 주제로 ‘2018 원전해체 비즈니스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원전해체 비즈니스 포럼에는 산·학·연 등 원자력 관계자 350여 명이 참석해 기술개발·인력양성·해체산업 생태계 조성 등 원전해체 기반 조성 방안에 대...

  • 한국원자력산업회의가 주최한 제198차 원자력계 조찬강연회가 11월 23일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호텔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됐다. 이날 강연회에는 정재훈 한국원자력산업회의 회장과 정종영 산업통상자원부 원전산업정책과장을 비롯해 정상봉 한전원자력연료 사장, 차성수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이사장, 나기용 두산중공업 사장과 원자력계 원로 등 110여 명이...

  • '에너지전환 후속조치 및 보완대책’이행, 22일 개소정부와 함께 원전산업계 애로사항 취합하여 협력 지원 방안 마련 국내 원자력산업 여건 변화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원전 중소‧협력업체를 지원하기 위한 ‘원전기업지원센터’가 11월 22일 한국원자력산업회의에서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원전기업지원센터’ 개소식에는 ...

  • <2018 한국원자력산업회의 임원간담회>가 11월 9일 진진수라 광화문점에서 개최됐다.이 날 간담회에는 정재훈 한국원자력산업회의 회장을 비롯하여 임현승 한국전력공사 부사장, 김범녀 한전KPS 사장, 이배수 한국전력기술 사장 등 19명의 임원들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는 국내외 원자력계 주요 현안을 공유하고 회원사간 ...

  • 한국원자력산업회의는 <2019년 한국원자력연차대회> 개최를 위한 ‘2019 한국원자력연차대회 기술기획위원회(Technical Program Committee, TPC) 1차 회의’를 11월 2일 한국원자력산업회의 대회의실에서 개최하였다. 이번 기술기획위원회 회의에는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강재열 부회장과 한국원자력학회 민병주 수석...

  • 제6회 동아시아 원자력포럼 개최- 원전 안전을 위한 민간차원의 협력방안 모색- 한국, 일본, 중국, 대만 등 4개국 70여명 참가 동아시아 지역의 원자력발전소 안전 운영과 안전성 강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제6회 동아시아 원자력포럼이 11월 5일과 6일 양일간 중국 푸저우(福州)에서 개최되었다. 이번 포럼에서는 공동 주최기관인 한국원자...

  • 제21차 태평양연안국원자력컨퍼런스(Pacific Basin Nuclear Conference, 이하 PBNC 2018)가 9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하얏트 리젠시 호텔에서 개최되었다. 원자력산업계를 대표하여 한상욱 한국수력원자력 기술본부장이 '원자력산업의 유지와 발전에 대한 대한민국의 관점(Korean Perspec...

  • 한국원자력산업회의가 주최한 제197차 원자력계 조찬강연회가 9월 28일(금) 오전 7시 20분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원자력계 인사 130여명이 참석한 이번 조찬강연회에서 송세경 퓨처로봇 대표이사는 '인간과 로봇, 새로운 세상을 열자! AI 로봇 빅뱅'을 주제로 강연을 했다. 송세경 대표는 강연을 통해 4차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