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 뉴스 >>뉴스 정보>원자력 뉴스

산업부 장관 "신한울 3·4호기 백지화 이번 정부서 결론"
운영자 / Date : 2018-10-30 18:50:38 / 매체 : / Hit : 452 인쇄하기
2018. 10. 30. 화
월간 원자력산업 | 한국원자력연차대회 | 원자력교육 |
01. 국내외뉴스
 
국내 산업부 장관 "신한울 3·4호기 백지화 이번 정부서 결론" 연합뉴스
국내 "한수원, 월성 1호기 경제성평가 감사 필요" 조선일보
국내 "탈원전 1년, 온실가스 배출 1800만t 증가… 화력발전 늘어난 탓" 조선일보
국내 유지인트, 민간기업 최초 원전제염해체 방사화 분석사업 진출 매일경제
국내 에너지전환, 전력산업구조개편 불 지피나 전기신문
국내 새만금에 초대형 태양광ㆍ풍력단지…"공론화 생략" 지적도 연합뉴스
국내 새만금에 대규모 태양광·풍력발전 건설...원전 4기 분량이라지만...실제 발전량 따지면 0.6기 불과 서울경제
국내 한전 자회사들 투자비 40조 부족, 빚내서 '신재생'할 판 조선일보
국내 “독일·덴마크처럼 탈원전 프레임 깨자..시작은 한전 개편” 이데일리
국내 에너지 전환·4차 산업혁명·에너지신산업 전략 토론의 장 열린다_11.7~11.9 에너지경제
사설/칼럼/기고
국내 세상에 ‘나쁜’ 에너지는 없다 머니투데이
국내 북한 우라늄 활용법 국민일보
국내 바다 메워 태양광 패널 깐다는 나라 조선일보
국내 새만금 ‘경제 거점’개발 대신 脫원전 희생양 삼을 건가 문화일보
국내 프린스턴서 만난 고교 선배 이휘소 박사 … 또 하나의 인연 중앙일보
국외
국내 카자흐스탄 국부펀드, 주식공개상장으로 Kazatomprom社 매각 검토 등 한국수력원자력
 
02. 포커스
 
국내 국산 APR1400 원전, 미 원자력규제위원회 표준설계승인서 취득 원자력산업 10월호
국내 디지털 기술의 원전에의 활용 방안 원자력산업 10월호
국내 탈원전과 전기요금, 온실효과 그리고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 원자력산업 10월호
국내 주요국 원전 조기 폐쇄 사례와 시사점 원자력산업 10월호
국내 원전 강국으로 가는 중국 - 한국에 미치는 영향 원자력산업 10월호
국내 2018 대한민국 에너지전환 컨퍼런스 원자력산업 10월호
 
03. 공지 사항
 
국내 제198차 원자력계 조찬강연회_11.23.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2018 하반기 원자력시설 해체제염교육 및 해외현장교육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미래 원자력 R&D 추진을 위한 대학원생 원자력 아이디어 공모전 한국연구재단
국내 방폐물관리 기술이전 공고 한국원자력환경공단
 
04. 원자력계 행사
 
국내 더보기
해외 더보기
 

첨부파일 : 파일없음

Total 424
공지사항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일
424 원전해체산업을 원전산업계의 미래 먹거리로! 2019.04.18
423 홍남기 경제부총리 "국내 원전해체 2030년까지 22조원 시장 형성" 2019.04.17
422 원전해체산업 첫발… 고리ㆍ경주에 연구소 설립 2019.04.16
421 원전해체연구소 울산,부산 공동유치...15일 고리원전서 협약식 개최 2019.04.15
420 송명재 박사 “방사선, 미래 떠오르는 원자력 비발전 분야 선도 산업 될 것” 2019.04.12
419 사용후핵연료 재검토委에 벌써 주문 ‘봇물’ 2019.04.11
418 한울원자력본부, 발전량 1조kWh 달성 2019.04.10
417 신고리 4호기, 원자로 최초임계 도달 2019.04.09
416 한수원, 브라질 원전 재건설 수주 경쟁 2019.04.08
415 "원자력은 친환경… 정부가 지켜주세요" 원자력분야 채용박람회 2019.04.05
414 산업부-과기정통부 ‘원자력 미래포럼’ 첫발…‘에너지전환 시대 미래비전’ 논의 2019.04.04
413 '원전 생태계 유지' 후속 지원책 추진…기자재업체 일감 확보 2019.04.03
412 산업부, 원전 중소‧협력업체 애로사항 지원방안 발표 2019.04.02
411 원전기업지원센터 "작년 원전기업 44%는 매출 늘고 35%는 감소" 2019.04.01
410 UAE, 한전 바라카 원전 운전면허 발급 '코 앞'...FANR "면허증 발급 최종 단계" 2019.03.29
뉴스레터 신청
뉴스레터신청 레이어 닫기
게재된 내용에 대한 문의사항은 담당자에게 연락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2-6257-2583문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