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 뉴스 >>뉴스 정보>원자력 뉴스

문 대통령, G20 가는 도중 체코 방문… 원전 수주 세일즈
운영자 / Date : 2018-11-28 15:21:42 / 매체 : / Hit : 429 인쇄하기
2018. 11. 28. 수
월간 원자력산업 | 제8회 원자력의 날 | 원전 해체 비즈니스포럼 |
01. 국내외뉴스
 
국내 문 대통령, G20 가는 도중 체코 방문… 원전 수주 세일즈 한국일보
국내 한전-사우디, 한수원-체코 신규 원전사업 수주 유력 후보로 서울신문
국내 韓·中·日 원자력 사고 대비 ‘정보 공유 매뉴얼’ 만든다 동아사이언스
국내 대만 예쭝광 교수 "나는 原電 유언비어 종결자, 거짓과 싸웠다" 조선일보
국내 에교협 이덕환 대표 "탈원전 재검토로 에너지 민주주의 실현해야" 에너지경제
국내 한수원 노조 "신한울 3·4호기 건설 재개하라" 한국경제
국내 "지진 때문에 탈원전? 과대망상, 국민투표해야" YTN
국내 英 NDA 아드리안 심퍼 전략기술이사 “1세대 원자력개발 유산, 유지‧관리하는 것…우리의 임무”원자력신문
국내 한빛원전 3·4호기 안전성 논란…"3자 검증 통해 신뢰 확보할 것" 뉴시스
국내 국내 방사능 분석기관 전문가 한자리에 모였다 에너지데일리
국내 김교윤 원자력硏 책임연구원, 제23대 방사선방어학회장 선출 투데이에너지
국내 범정부 라돈 TF, 부산 라돈 논란 아파트 공동조사 한다 연합뉴스
국내 IAEA, 안전조치·안전조치협정·사찰 … 헷갈리는 북핵용어 정리 세계일보
국내 한양대, 원전해체 기술 개발 위한 국제워크숍 29일 개최 천지일보
사설/칼럼/기고
국내 "脫원전 국민 뜻 물을 의사 없다"니…납득할 이유 내놔야 한국경제
국내 이제 탈원전정책을 거두어들일 때다 서울경제
국외
국내 프랑스 '脫원전' 속도조절…감축 시간표 10년 늦춘다 한국경제
국내 中, 최신형 원전 연달아 가동..."2030년 발전용량 4배로" 뉴시스
 
02. 공지 사항
 
국내 제8회 원자력 안전 및 진흥의 날 :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 후보자 추천_12.3 마감 한국원자력산업회의 주관
국내 2018 원전해체 비즈니스 포럼_12.7 한국원자력산업회의 주관
국내 국내 원전해체산업 현황조사 실시_11.30. 마감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미래 세대 에너지믹스 특별강좌 시행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2018년 원자력 인력양성 파워업 지원사업 시행_12.13 한국원자력협력재단
국내 2019 Geant4 코드 초급자 교육_ 1. 28.~2. 1. iTRS
 
03. 원자력계 행사
 
국내 더보기
해외 더보기
 

첨부파일 : 파일없음

Total 403
공지사항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일
403 2040 에너지기본계획, 정부목표 맞추려면 태양광에 320조 필요 2019.03.20
402 실제 원전과 비슷한 환경의 축소판 원전 실험장치 첫선 2019.03.18
401 원전 주변 전기료인하 확대 `시동` 2019.03.15
400 “초미세먼지 마신 한국, 후쿠시마 피폭자보다 사망확률 높다” 2019.03.14
399 與 "탈원전·탈석탄 동시에" vs 野 "원전 줄이니 미세먼지↑" 2019.03.13
398 “중소형 원자로·핵융합·방사선 등 新유망 분야 인력 양성해야” 2019.03.12
397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에 조동호 KAIST 전기및전자공학전공 교수 2019.03.11
396 文대통령, 노후 석탄발전 조기 폐쇄 검토…"전기요금 인상 필연적" 2019.03.07
395 2050년의 경고_원전 23기 → 10기, 석탄발전 늘려 에너지 역주행 2019.03.06
394 세계 원전 해체 시장 ‘549조 새 황금알’… 기술 육성 시급 2019.03.05
393 UAE가 주목한 한국 기술…5Gㆍ원전 협력 기대 2019.03.04
392 문대통령, UAE 왕세제에 "원전협력, 100년 바라보며 같이 가자" 2019.02.28
391 "2년내 법적 취소 불가"…신한울 3·4호기 '희망고문' 길어지나 2019.02.27
390 원안위, 월성 3호기 재가동 허용 2019.02.26
389 모디 총리 "인도 원전 건설, 한국 참여해달라" 2019.02.25
뉴스레터 신청
뉴스레터신청 레이어 닫기
게재된 내용에 대한 문의사항은 담당자에게 연락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2-6257-2583문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