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 뉴스 >>뉴스 정보>원자력 뉴스

원자력산업회의, 기해년 마지막 조찬강연회…“변화의 시대, 드넓은 시야로 소통할 것”
관리자 / Date : 2019-12-02 10:07:09 / 매체 : / Hit : 168 인쇄하기

2019. 12. 2. 월 월간 원자력산업 | 원전기업지원센터 | 한국원산 소식
제9회 원자력안전 및 진흥의 날 산업통상자원부 장관표창 후보자 추천안내
국내외 뉴스
 
국내 원자력산업회의, 기해년 마지막 조찬강연회…“변화의 시대, 드넓은 시야로 소통할 것” 전기신문
국내 “사용후핵연료 지역자원시설세, 중복과세 논란 불가피” 에너지경제硏 전자신문
국내 정권따라 연구 주제·예산 오락가락…기술 축적 힘든 출연硏 매일경제
국내 원전 25기의 맏형, 제 이름은 '월성 1호기'입니다 이데일리
국내 정비 중인 원전 외 현재 모두 가동 중 정책브리핑
국내 이태호 신임 ‘스마트’ 개발단장 “부담 크지만 세계적인 브랜드로 키울 것” 동아사이언스
사설/칼럼/기고
국내 "어려운 때일수록 정부 역할 중요…대통령이 수출대책회의 챙겨야" 서울경제
국내 "탈원전 뒤로 직원 사표를 매일 다섯명꼴로 받았다… 내가 罪人 같았다" 조선일보
국내 원전생태계 파괴, 더 이상은 안 된다 한국경제
국내 방사능 선동 소재로 먹고사는 환경팔이 소개 일요서울
국내 (오늘의 경제소사) 1942년 원자로 CP-1 첫 연쇄핵분열 서울경제
세계
국내 IAEA 차기 사무총장 "北 핵개발 정보 얻지 못해 큰 공백" 연합뉴스
국내 원전 모두 문닫는 독일의 고민 '핵폐기물 어디에 묻나' 연합뉴스
국내 중국, 핵융합 원자로 '인공태양' 완공…내년부터 가동 연합뉴스
국내 IEA의 세계 에너지수요 전망(2019~2040년, World Energy Outlook 2019) 에너지경제연구원
국내 가압경수로 기반 수소 생산 제언 에너지경제연구원
 
공지사항
 
국내 (예타) 원전해체 기술 집중 수요조사 공고_12.6 마감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국내 (예타) 원전안전 기술개발사업 기술수요조사 공고 _12.12 마감 한국연구재단
국내 융복합형 차세대 원자력정책 전문 인력 역량강화 교육_12.10.-12.11 글로벌원자력전략연구소
국내 한양대, 2020년 Geant4 코드 초급자 교육 시행 _12.13 신청 마감 방사선안전신기술연구소
국내 KARA, 하반기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교육 안내 한국방사선진흥협회
 
방사선 모든 정보를 한 눈에! 방사선기술정보시스템(RATIS)
원자력계 행사
 
국내 더보기
해외 더보기
 
 

 

 


첨부파일 : 파일없음

Total 585
공지사항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일
585 산업부 원전 수출단, 러시아 세일즈 총력… 사절단 파견 정례화 2019.12.13
584 한수원, 원자력 유관기관 대표 소통·상생 간담회 개최 2019.12.12
583 한중 원자력공동위 “원전 사고 대처·차세대 가속기 기술협력" 2019.12.11
582 탈원전 이후 ‘원전 수용할 수 있다’는 국민 21.8%p↑ 2019.12.10
581 신고리 3·4호기 종합 준공식 - 美·佛 앞지른 '3세대 원자로'…"韓원전 우수성 세계에 입증" 2019.12.09
580 신고리 3,4호기 준공 기념식 - 발전량 400MW·설계수명 20년 늘린 원전 2기 시동 2019.12.06
579 정승일 차관, 폴란드 개발부 장관과 '방산·원전분야 협력 방안' 논의 2019.12.05
578 산업부, 에너지 전환정책, 적법·정당한 절차 통해 추진중 2019.12.04
577 정승일 산업부 차관, 폴란드서 원전 수주 지원 활동 2019.12.03
NOW 원자력산업회의, 기해년 마지막 조찬강연회…“변화의 시대, 드넓은 시야로 소통할 것” 2019.12.02
575 한수원, 신고리 5호기 원자로 설치…공정 5부 능선 넘어 2019.11.29
574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공동의장 성명 2019.11.27
573 두산重 임원·공장가동률 반토막… 원전산업 枯死단계로 2019.11.26
572 원안위 "월성 1호기 `영구정지 허가안` 재논의" 2019.11.25
571 경주시, 사용후핵연료 재검토 월성원전 지역실행기구 출범 2019.11.22
뉴스레터 신청
뉴스레터신청 레이어 닫기
게재된 내용에 대한 문의사항은 담당자에게 연락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2-6257-2583문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