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 뉴스 >>뉴스 정보>원자력 뉴스

원전 해체 인력 4년 뒤 1000명 필요한데 현재 100여명뿐
운영자 / Date : 2018-09-11 14:51:44 / 매체 : / Hit : 919 인쇄하기
2018. 9. 11. 화
월간 원자력산업 | 한국원자력연차대회 | 원자력교육 |
01. 국내외뉴스
 
국내 원전 해체 인력 4년 뒤 1000명 필요한데 현재 100여명뿐 국민일보
국내 경북도, 원전해체 산업 본격 육성 한국일보
국내 탈원전 발 맞춘다며… 원전 해체 석·박사 키우는 대학들 조선일보
국내 최연혜 의원 "脫원전 모범국이란 독일, 전기료 2배로 치솟아" 조선일보
국내 김명현 원자력학회장 "안전위해 脫원전 한다면…서해 中원전엔 왜 입닫나" 매일경제
국내 김진우 위원장 "'에너지전환·국민 참여' 에너지대계 밑그림 그리겠다" 머니투데이
국내 “에너지전환 정책 경고등 켜졌다” 전력경제
국내 2018 대학 평가_ UNIST 약진, KAIST·포스텍과 선두 경쟁 중앙일보
국내 2018 대학 평가_ 이공계 학과평가 - 에너지 및 원자력공학 중앙일보
국내 다시 멈춘 연구용원자로 ‘하나로’…조기 재가동 어려울 듯 헤럴드경제
국내 12∼13일 부산서 방사능 방재 훈련…주민 2천700명 대피 참가 연합뉴스
국내 원자력협력재단, '원자력 안전연구분야 해외기관 파견 사업' 참가자 모집 머니투데이
사설/칼럼/기고
국내 월성 1호기 주인은 한수원 아닌 국민이다 조선일보
국내 '영국원전, 차이를 알면 길이 보인다. 한국경제
국내 '홋카이도 블랙아웃'의 교훈 조선일보
국내 원전정책 오류를 인정하는 용기가 필요하다 일렉트릭파워
국내 WNISR 2017 이후, “원전에 대한 논란은 끝났다. 재생에너지가 석탄, 원전을 능가한다” 국제신문
국외
국내 절전율 20% 호소, 10~16% 달성…홋카이도 '블랙아웃' 재발 비상 연합뉴스
국내 지진재난 대비 및 방사능 비상대응체계 실효성 제고 에너지경제연구원
국내 이란 원자력청장 "핵 합의 탈퇴하면 NPT 추가의정서도 거부" 연합뉴스
 
02. 공지 사항
 
국내 송세경 퓨처로봇 대표 초청 제197차 원자력계 조찬강연회 개최_9.28.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중소기업 품질시스템 구축지원사업 2018년 2차 시행 공고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제23회 원자력산업실태조사 실시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2018 원자력기초교육 시행_9.17.~9.19.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2018 원자력인명록 발간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2018 세계 원자력발전의 현황과 동향 발간 한국원자력산업회의
 
03. 원자력계 행사
 
국내 더보기
해외 더보기
 

첨부파일 : 파일없음

Total 483
공지사항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일
333 원전 핵심인 설계 인력, 2030년엔 30% 줄어든다 2018.10.22
332 한전, 사우디 현지서 수주활동 총력 2018.10.19
331 “사용후핵연료 포화시기 축소…한울 3호기 1년밖에 안 남아” 2018.10.18
330 고리 2호기 임계 승인...총 24기 원전 중 16기 가동 중 2018.10.17
329 탈원전 1년 만에… 해외로 떠난 핵심 인력 14명 모두 UAE로 2018.10.16
328 국회 과방위, 원자력위원회 상대 국감서 與野 이념 공방 2018.10.15
327 산업부 장관 "재생에너지는 성장동력…전기요금 인상 거의 없다" 2018.10.12
326 산업부 장관 국감 업무보고, 원전안전에 2022년까지 1조 9천억 투자 2018.10.11
325 美도 인정했는데...신고리 4호기 내년 8월 늑장 가동 2018.10.10
324 "文정부 탈원전 1년… 전력 생산비용 1조3665억 더 들어" 2018.10.08
323 한국 원전 미국 수출길 열려…한수원, 美표준설계승인서 획득 2018.10.05
322 "탈원전 때문에 전력구입비 9조원 증가" 2018.10.04
321 FT "韓, 정치적 압력이 원전발전 저해" 2018.10.02
320 국감의 달 10월 왔다… 과학계 긴장 속 송곳질의 대비 중 2018.10.01
319 원자력산업회의, 197차 원자력계 조찬강연회 개최 2018.09.28
뉴스레터 신청
뉴스레터신청 레이어 닫기
게재된 내용에 대한 문의사항은 담당자에게 연락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2-6257-2583문의하기